로맨테크

마전 구글이 앱 런쳐를 선보이며 윈도우 운영체제를 조금씩 잠식한다는 의지를 보였는데, 어제 모바일용 문서 앱인 QuickOffice를 무료로 배포했습니다. 윈도우와 오피스를 통해 세계 데스크톱 점유율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마이크로소프트 입장에선 긴장하지 않을 수 없는 상황이 되었네요. 

 

 

QuickOffice는 안드로이드iOS(아이폰/아이패드)앱을 모두 제공하고 있습니다. 퀵오피스는 모바일 기기에서 파워포인트, 엑셀 등 MS Office 제품군의 문서 파일을 불러오거나 수정할 수 있습니다. 사실, 1년전 구글이 인수했던 오피스 앱 제작 업체였는데요, 원래 19.99$에 판매했던 고가의(?) 어플이었습니다. 

 

 

특히, 온라인 협업에 특화되었던 구글 드라이브 스토리지와 통합되어 퀵오피스의 사용성을 더욱 부각시켜 줍니다. 그래서 일까요, QuickOffice를 설치하고 구글 계정으로 한번이라도 로그인했던 사용자들에겐 2년간 10GB의 추가 스토리지를 제공합니다. 추가 용량 이벤트는 26일까지 로그인한 계정에 한한다고 하니 서두르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