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테크


'위기' 요즘시대에 가장 많이 접하는 단어 중 하나입니다. 특히 몇년째 계속 지속되고있는 불경기는 나아질 기미가 안보입니다. 이런 악조건에서 '공유 경제'라는 새로운 형태의 수익모델이 탄생했는데요, 재화를 소유하지 않고 공유, 교환, 임대 등을 활용하는 협렵적 소비형태를 일컫습니다. 이 용어는 2008년 미국의 레식 교수에 의해 처음 사용되었는데 <타임지>의 세상을 변화 시키는 10개 아이디어에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또한 한국에선 아직 걸음마 수준이지만 세계 여러나라에서는 이러한 공유 경제 형태를 활용한 여러 활동들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Airbnb는 집을 소유했지만 가난한 사람들, 즉 하우스 푸어들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서비스입니다. 집은 있지만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있거나 '남는 공간을 활용하자'라는 취지로 외국인이나 국내 여행자들에게 '빈 방'을 빌려주고 수익도 얻는 형태인데 큰 인기를 얻어 세계 192개국으로 확장된 상태입니다. 저렴한 가격에 내집 같은 가정집에서 지내며 여행을 할 수 있고 여러 테마를 가진 독특한 외국의 숙소를 체험할 수 있는 큰 장점이 있습니다. 


얼마전 국내에서도 Airbnb 서비스가 오픈해 외국인 이용자들이 국내의 공유 형태의 숙소를 이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물론 한국인도 이용할 수 있구요. 연인, 예비 결혼 커플 등 앞으로의 단란한 가정을 꾸릴 방을 미리 경험하고 데이트하는 기회도 가질 수있겠습니다.



서울지역에도 적지 않은 숙소가보이네요. 아기자기한 단란한 가정집부터 준 전문적 숙박시설까지 다양하게 제공됩니다. 가격또한 전문 숙박시설보다 저렴한 곳도 많구요.





Unique Place (요상한집) 섹션으로 가시면 전세계 다양한 테마를 주제한 숙소를 소개해줍니다. 캠핑카나 버스를 숙소로 개조한 곳이나 자연이나 해변가 주변의 친환경 숙소 등 아주 다양합니다. 가격또한 일반 호텔과 비교하면 그리 비싼 편도 아닙니다. 가격대는 보통 한화로 70000~200000원 사이.



여행지를 선택하고 우측 상단 '지도' 버튼을 누르면 해당 지역에서 제공되는 숙소를 한눈에 볼 수 있습니다. 집/아파트, 전용실 등을 설정할 수 있는 객실 종류와 가격, 시설 등 여행자가 원하는 옵션에 맞추어 숙소를 찾을 수 있습니다. 또한 조용한 곳, 쇼핑, 먹거리, 여행지, 교통이 편리한 곳, 문화적 장소, 밤문화 등 여행 성격의 따른 지역태그 검색도 가능합니다.


각 숙소마다 관련설명, 시설, 규칙, 가격, 보증금 등 세부내용을 모두 꼼꼼하게 살펴볼 수 있습니다. 또한 사용자들의 후기도 모두 정성스럽게 작성된 것들이 많아 숙소를 고려할때 좋은 참조가 될 것 같습니다.



에어비앤비에 등록된 사용자는 대부분 페이스북 등 SNS 서비스와 연결되어 있으므로 이용자 피드백에 신뢰성을 더해줍니다. 보증금의 경우 일반 가정집을 임대하는 경우 물품 도난을 대비해 걸어두는 듯 합니다. 


해외여행시 현지인의 가정집에 숙박하며 그 나라의 문화를 심도있게 몸소 체험할 수 있는것은 물론 하얀 메트리스와 베개, 이불로 덮여있는 투박한 호텔방과는 다른 단란한 분위기의 시설들을 저렴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저도 다음번 해외여행시 에어비앤비 서비스를 이용하여 숙박시설을 선택해야겠습니다..^^

신고
DISQUS 로드 중…
댓글 로드 중…

트랙백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URL을 배껴둬서 트랙백을 보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