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테크


가위 감독 영화를 처음 접한 건 중국에서 1년차쯔음.. 2046이란 영화가 나올 때였다. 영화관에서 봤는데 대부분 못 알아듣고 느낌으로 넘겨짚었다. 하지만 분위기에 이미 매료되었다. 그리고 몇 년 후 우연히 화양연화를 중국어 자막으로 보게 됐다. 환상적이였다. 내가 여태껏 갈망했던 그런 영화였다. 특히 왕가위 영화 특유의 색감이 너무 마음에 들었다.


알고보니 2046이 화양연화의 연장선상 이였다. 그리고 두 영화를 처음부터 다시 보았다. 수십번은 넘게 봤다. 왕가위 영화의 화려한 영상과 수려한 음향의 기가막힌 조화, 더불어 영화관에서 함께했던 時光을 회상하며...... 왜 그런지는 모르겠으나, 왕가위 영화의 후유증인 듯 싶다. 그리고 나는 되물었다, 내 인생의 花样年华는 언제일까, 혹시 그때가 나의 花样年华였을까?


동사서독, 중경삼림, 타락천사, 해피투게더, 아비정전, 첫사랑 그리고 가장 최근인 마이 블루베리 나이츠까지 왕가위 감독의 영화를 모두 봤다. 최고였다, 정말 하나도 버릴게 없었다. 그리고 동시에 늦은감이 있지만 장국영(ㅜㅜ)과 양조위 팬이 되어버렸다. 특히 양조위는 너무 멋있다, 최고다.



"미리 이별 연습을 해 봅시다"

신고
DISQUS 로드 중…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로맨테크 - ColorFilter

기술과의 로맨틱한 만남, 로맨테크! 일상속 IT 정보와 이를 활용한 유용한 팁을 다루는 블로그입니다. 모바일/인터넷/컴퓨팅/소셜/쉐어링 그리고 中國관련 내용까지, 놓칠 수 없는 알찬 정보들을 알기 쉽게 소개해 드립니다.

최근에 게시된 글